• 최종편집 2022-05-25(수)
 

1040170290_20211029164944_9080273695.jpg

영양소 섭취기준 관련 요소별 인지율


한국영양학회(회장 이명숙, 이하 영양학회)에서는 보건복지부 ‘한국인 영양소 섭취기준 활용연구’의 하나로 실시된 15세 이상 일반인 2141명 대상 ‘한국인 영양소 섭취기준에 대한 인지도 조사’(8월 20일~25일)에서 한국인 영양소 섭취기준과 국민 공통 식생활지침은 10명은 7명, 영양표시는 10명 중 9명이 알고 있는 것으로 응답했다고 밝혔다.

이번 결과에서 나타난 한국인 영양소 섭취기준*이나 국민 공통 식생활지침*, 영양표시에 대한 높은 인지도는 코로나 시대에 건강과 식생활에 대한 높은 관심도를 보여준 것으로도 볼 수 있다.

성별로는 여성이 남성에 비해 높았고, 청소년기(15세~18세)와 청년(19~29세)의 인지도가 가장 높았다. 특히 ‘식품구성자전거’의 경우 청소년기에는 10명 중 9.7명이 안다고 응답해 학교 교육의 효과가 드러난 것으로 볼 수 있다.

30세 이상 성인은 TV 프로그램이나 인터넷 포털사이트 등 전달 매체를 통해 인지했다는 응답율이 높았고 노인기에서 그 양상이 더욱 두드러졌다.

응답자들은 이러한 지침들을 ‘영양 및 식생활 정보’나 ‘식생활을 점검’하고, ‘제품 구입과 장보기’에 활용하겠다고 했으며, 특히 청소년의 경우 ‘식단 작성 및 계획’에 활용하겠다고 응답했다.

이행신 영양학회 홍보이사는 “이번 조사를 통해 우리 국민의 건강한 식생활에 대한 관심도를 확인할 수 있었으며, 앞으로도 건강한 식생활에 대한 학교 교육 활성화와 더불어 TV나 인터넷 등을 통해서도 적극적으로 홍보 및 캠페인을 하는 등 향후 생애주기별 다양한 전달 매체와 도구 개발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 ‘한국인 영양소 섭취기준(KDRIs)’이란 : 영양소 섭취기준은 안전하고 충분한 영양을 확보하는 생애주기별 영양소별 기준치(평균필요량, 권장섭취량, 충분섭취량, 상한섭취량)와 더불어 식사와 관련된 만성질환 위험 감소를 고려한 기준치(에너지적정비율, 만성질환위험감소 섭취량)를 제시하고 있다. 영양소 섭취기준은 식생활지침이나 영양표시를 포함해 영양 평가, 영양 정책 및 식사 계획의 기준으로 활용되고 있다.

* ‘국민 공통 식생활지침’이란 : 정부 부처의 분산돼 있는 지침을 종합해 국민의 바람직한 식생활을 위한 기본적인 9가지 수칙을 제시한 것으로 균형 있는 영양소 섭취, 올바른 식습관 및 한국형 식생활, 식생활 안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식생활 가이드이다.

한국영양학회 개요

한국영양학회의 설립목적은 1)국내 영양학의 발전, 2)국민 영양 증진 기여, 3)세계 영양학 발전에의 기여이며 사업으로는 1)국내 및 국제 영양학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영양 관련 연구 발표, 학술행사 개최, 학회지 및 국내외 학술문헌의 교환 사업, 2)식생활 개선 및 국민 영양 향상에 관한 사업: 한국인 영양권장량, 한국인 영양 섭취기준 제/개정 사업, 3)영양에 관한 교육과 지식의 보급 및 지도 계몽 사업: 영양평가용 프로그램의 개발 및 식품·음식 DB 구축 및 정비, 4)학술활동의 진흥 및 보조 사업, 5)국제학술교류사업, 6)기타 이 학회의 목적 달성에 필요한 사업이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8899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우리 국민, ‘한국인 영양소 섭취기준’ 10명 중 7명·‘영양표시’ 10명 중 9명이 안다… 건강식생활에 대한 높은 관심도 나타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